상해 '夜경제', 도시 활력 새로운 엔진

2019-11-05 10:15:48 CRI

최근년래 상해는 야간 경제발전 환경을 최적화하기 위해 다양한 조치를 취하고 있다. 문화관광부문에서 백여개의  야간 오픈 문화관광 장소를 발표했고 녹화부문은 상해 포강(浦江) 양안의 불빛경관을 업그레이드 했는가 하면 공원 노천극장 행사를 펼쳐 이목을 끌었다. 또한 교통부문은 일부 지하철 선로와 역의 운영시간을 연장했고 여러 박물관에서 '박물관 야간 투어' 행사를 펼치고 있으며 일부 영화관과 서점은 야간 오픈하여 이목을 끌고 있다. 상해시 상무발전연구센터에 의하면 한달간 진행되는 2019상해쇼핑축제 기간 저녁 7시 이후의 야간 영업액은 동기대비 22.6% 성장했다. '야간경제'는 상해 도시활력의 새로운 엔진으로 각광받고 있다.

사진: 신화사 丁汀 王翔 劉潁 기자
번역/편집: 박선화
korean@cri.com.cn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