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스고성, 이런 관광도 가능하다

2019-07-12 15:28:36 CRI

신강은 자고로 '가무의 고향'으로 불리며 카스고성(喀什古城) 풍경구에서 가무는 현지 민중 생활에서 없어서는 안될 일부분이다. 때문에 민속풍정이 다분한 현지 가무를 감상하는 것도 관광객이 이 곳을 유람할 때의 중요한 내용으로 꼽히고 있다.

2019년 카스고성풍경구 관광은 신속한 발전을 가져왔다. 풍경구관리위원회에서 제공한 데이터에 따르면 상반기 고성풍경구이 유치한 관광객수는 지난해 동기대비 90%이상 성장한 연 31만여명에 달했다.

사진: 신화사 赵戈 사진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