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거 쓰레기강의 화려한 변신

2019-04-12 11:14:35 CRI

복건성 복주시 창산(仓山)구에 위치한 유화계(流花溪)는 과거 악취가 풍기는 쓰레기 강이었다. 다년간 종합적 관리를 거쳐 유화계는 맑고 깨끗한 경관하천으로 변신해 사람들의 이목을 끌고 있다.

사진은 지난 9일 행인들이 유화계 강가에서 풍경을 감상하는 정경이다.

사진: 신화사 林善傳 기자
번역/편집: 박선화
korean@cri.com.cn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