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란, 이란 핵합의 만회 위한 모든 건설적 조치 환영

2020-01-15 11:27:40 CRI

압바스 무사위 이란 외교부 대변인은 14일 이란은 이란 핵합의 만회를 위한 모든 건설적 조치들을 환영한다고 말했다.

무사위 대변인은 이날 성명에서 이란은 핵합의 만회에 나선 모든 "선의적이면서 건설적"인 조치를 수시로 받아들일 준비가 되어있다고 말했다. 그는 동시에 합의 체결 당사국들인 영국과 프랑스, 독일이 그 어떤 합의 위반이나 동기불순 혹은 비건설적인 조치를 취했을 경우 이란은 엄숙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프랑스와 독일, 영국 3개국 외무장관은 14일 파리에서 공동성명을 발표하고 이란이 이란 핵합의속 약속을 지킬 것을 호소했다.

성명은 핵무기 확산방지 체계를 수호하고 이란이 영원히 핵무기를 소유하지 않는 것은 프랑스와 독일, 영국 3개국과 기타 유럽 동반자국의 "공동안전의 근본이익"에 부합된다고 밝혔다.

성명은 만약 이란이 기어이 고집한다면 3개국은 이란 핵합의 기본틀내에서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성명은 3개국이 이란에 "극한적인 압력"을 가할 생각이 없으며 본의는 이란 핵합의를 수호하기 위한 것이라며 건설적인 외교적 대화를 통해 난국을 타개하고 이란이 다시 핵합의 궤도에로 돌아오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번역/편집:임봉해
korean@cri.com.cn

달력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