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하원 의장, 새 “브렉시트” 합의안 승인투표 거부

2019-10-22 10:35:04

영국 하원 의장, 새 “브렉시트” 합의안 승인투표 거부

존 버코우 영국 하원의장이 21일 정부가 제안한 새 "브렉시트" 합의안 재투표 개최를 거부했습니다. 재투표에 부쳐질 경우, 중복 또는 무질서가 초래될 수 있다는 것이 이유였습니다.

버코우 하원의장은 하원 의사 전통에 따라 부결시켰으며 정부의 유사 동의가 이미 의회 하원에서 변론을 거쳤기 때문이라고 밝혔습니다.

여론에 따르면, 하원의장이 새 "브렉시트" 합의안 재표결을 거부하면서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의 정부는 "브렉시트" 문제에서 다시 한번 좌절을 겪게 됐으며 영국의 "브렉시트"는 재 연기 가능성이 커졌습니다.

영국 정부와 유럽연합은 17일 새 "브렉시트" 합의을 타결했습니다. 19일 영국 정부는 브렉시트 합의 표결을 요구하는 동의안을 의회에 제출한 바 있습니다. 그러나 그날 영국 의회 하원은 관건이 되는 수정안을 통과시키면서 존슨 총리가 부득이 EU에 편지를 보내 "브렉시트"의 연기를 요구하도록 했습니다. 하여 이날 신 "브렉시트" 합의안은 표결에 부쳐지지 못했습니다.


EU는 19일 영국으로부터 연장 요청서를 받았고 답변 내용에 대해 논의할 것이라고 뒤늦게 밝혔습니다.

번역/편집:이경희

korean@cri.com.cn



달력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