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미 대통령과 존슨 영국 총리, “브렉시트”관련해 처음으로 공식 통화

2019-07-30 10:23:15 CRI

미 백악관은 29일 발표한 성명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26일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와 통화했다면서 양자는 영국 "브렉시트" 후 양자 경제관계를 강화할데 대해 공감대를 가져왔다고 밝혔습니다.

백악관은 이는 존슨이 총리로 취임한 이래 두 정상의 첫 공식 소통이라고 소개했습니다.

성명에 따르면 양국 수반은 미국과 영국간의 특수관계를 계속 강화하는 중요성에 대해 토의하고 영국 브렉시트 후 "즉시 양자간 경제관계를 심화 및 확대"할데 대한 공감대를 달성했습니다.

존슨은 24일 정식으로 영국 총리에 취임했습니다. "브렉시트파"의 지도인물인 그는  대가가 "무합의 브렉시트"가 될지라도 영국은 반드시 "브렉시트"를 완성해야 한다고 수차 강조해왔습니다.

번역/편집:이명란
korean@cri.com.cn

달력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