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주 유학생, 조선에서 간첩행위로 추방 당해

2019-07-07 16:44:08 CRI

조선중앙통신이 6일 보도한데 따르면 인터넷을 통한 반조선 선전활동으로 조선에서 공부하던 호주 유학생 알렉 시글리가 6월 25일 조선 관련 부문에 붙잡혔고 7월 4일 강제 추방됐습니다.

보도는 시글리가 반조선 매체의 사주로 유학생 신분을 이용해 수집과 분석을 통해 얻은 자료 및 사진을 여러 차례 반조선 매체에 넘겼음이 조사를 통해 밝혀졌다며 시글리는 조선 내부 상황을 체계적으로 수집하고 타인에게 조선내부 상황 자료를 제공한 간첩 행위를 인정했으며 조선의 주권을 침범한 행위에 대하여 사과하면서 반복적으로 용서를 구했다고 전했습니다.  

보도는 "조선 정부는 인도주의 차원에서 7월 4일 그를 추방했다"고 전했습니다.

번역/편집: 이향란
korean@cri.com.cn   

달력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