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리랑카 관원, 8명의 자살습격자 신원 파악

2019-04-24 21:28:58 CRI

루완 위 제르 데네 스리랑카 국방부 장관은 24일, 스리랑카 조사인원들은 적어도 9명의 자살식 습격자들이 21일 연쇄폭발습격에 참여했으며 그중 8명의 신원은 이미 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위 제르 데네 장관은 조사인원들은 폭발현장에 남아있는 생물표본과 습격을 받은 교회당, 호텔에 설치된 CCTV  영상 등 자료를 통해 21일, 총 9명이 자살식 습격에 참여했으며 그중에는 1명의 여성도 들어있음을 확인했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상술한 테러범들은 모두 양호한 교육을 받았으며 현지사회에서는 중간 정도의 소득을 얻는 군체라며 그중의 한명은 이번 습격을 기획한 주모자이며 현지의 이슬람조직의 수령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그는 조사인원들은 습격에 참여했던 테러범 중에 도망자도 있을 것으로 보고 각 집법 단체가 전력을 다해 체포하고 있으며 아울러 민중들에게 경각심을 높일 것을 당부한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극단조직 "이슬람국가"가 이번 습격사건을 조작했다고 발표했습니다. 이에  위 제르 데네 장관은 현재 조사인원들은 "이슬람 국가" 성원들이 직접 자살습격에 도움을 제공하거나 지도한 증거를 확보하지는 못했다고 말했습니다.

번역/편집:박은옥
korean@cri.com.cn     

달력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