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한 외교장관, 조선반도 비핵화 협력 관련해 회동

2018-12-07 15:14:14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이 6일 미국 방문 중인 강경화 한국 외교장관과 회동했습니다. 양자는 조선반도 비핵화 사안 조율과 관련해 협상했습니다.

미 국무부는 회동 후 발표한 성명에서 양국 장관은 한미 동맹이 "난공불락"이라고 재천명하고 조선이 "궁극적이고 완전하게 검증 가능한" 비핵화를 실현하도록 하기 위해 긴밀한 협상을 유지하기로 약속했다고 밝혔습니다.

한국연합통신은 한국 외교부의 소식을 인용해 양국 외교장관이 회담에서 대 조선 제재를 유지하고 조선반도 비핵화 추진, 항구한 평화 실현을 위해 계속 협력하기로 재천명했다고 전했습니다. 양자는 또 주한 미군 군사경비 분담사안과 관련해 양자가 만족하는 합의를 달성하도록 양국 협상팀을 고무할 것이라고 지적했습니다.

올해 6월, 트럼프 미 대통령과 김정은 최고영도자가 싱가포르 회동에서 연합성명을 체결하고 "새로운 조미관계 수립"과 "조선반도의 항구한 안정평화메커니즘 구축"과 관련해 공감대를 달성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12월 1일, 자신은 가능하게 명년 1월이나 2월 김정은 최고영도자와 재차 회동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번역/편집:이명란

korean@cri.com.cn

달력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