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렉시트' 합의문 영국 내각의 지지 확보

2018-11-15 11:01:09 CRI

테레사 메이 영국 총리는 14일 영국과 유럽연합이 달성한 브렉시트 합의문이 이미 영국 내각 성원들의 지지를 얻었다며 이는 브렉시트 진척에서 이룩한 관건적인 한걸음이라고 말했습니다.

테레사 메이 총리는 장장 5시간 동안 진행한 내각 회의가 끝난 후 이같이 밝혔습니다. 그는 비록 브렉시트 진척에 아직도 어려움과 도전이 있을 수 있지만 내각의 이 결정은 영국의 전반 이익에 가장 알맞다고 말했습니다.

테레사 메이 총리는 내각의 치열한 토론을 거쳐 이 협정은 영국과 유럽연합이 도출할 수 있는 최선의 합의문이라는데 의견을 모았다고 소개했습니다.

테레사 메이 총리는 15일 의회 하원에서 관련문제와 관련해 상세히 설명하게 됩니다.

영국과 유럽연합이 달성한 협정에 의하면 영국은 내년 3월 29일 정식으로 유럽연합에서 탈퇴하게 됩니다.

번역/편집: 한창송

korean@cri.com.cn


달력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