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조공동연락사무소, 조선 개성에서 개소

2018-09-14 18:11:32 CRI

한조공동연락사무소 개소식이 14일 오전 한국과 조선의 백여명 관원들이 참가한 가운데 조선 개성공업단지에서 진행됐다고 한국 언론이 14일 전했습니다.

리선권 조선조국평화통일위원회 위원장은 축사에서 공동연락사무소의 개소는 북과 남이 우리 민족끼리 제공한 양분으로 맺어낸 풍성한 열매라고 말했습니다.

조명균 한국 통일부 장관은 축사에서 공동연락사무소는 남과 북이 공동으로 마련한 '평화의 상징'이며 평화의 새 시대 남북이 수시로 연락하는 창구라며 연락사무소가 민족의 공동 번영의 산실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조한 관원이 함께 사무소의 현판을 제막했고 조명균 장관과 리선권 위원장이 함께 공동연락사무소 구성 및 운영 내용에 관한 합의서에 서명했습니다.

한조 공동연락사무소는 '판문점 선언'에 따라 설립한 한조 사상 첫 공동연락사무소입니다.

한국 통일부의 소개에 의하면 공동연락사무소는 한조연계 및 교섭, 정부간 회담 및 협상, 민간 교류와 원조, 한조 인적내왕에 편리 도모 등 기능을 수행하게 됩니다.

번역/편집: 한창송
korean@cri.com.cn

달력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