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외교부, 조한정상 평양회담 순조롭길 희망

2018-08-15 16:27:21

육강(陸慷) 중국외교부 대변인은 15일 기자의 질문에 대답하면서 중국측은 조한 양측이 오는 9월에 정상회담을 진행하기로 확정한데 대해 환영을 표하며 회담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또한 적극적인 성과를 이루기를 바란다고 강조했습니다.

육강 대변인은 조한 양측이 8월13일 고위급회담을 진행하고 9월에 평양에서 정상회담을 개최하기로 확정했는데 중국측은 이번 정상회담에 대해 어떤 기대를 갖고 있는가 하는 기자의 질문에 대답했습니다.

그는 "우리는 이에 환영을 표하며 이를 위해 기울인 양측의 노력을 높이 평가한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육강 대변인은 반도의 인국으로서 중국은 반도 북남 양측이 접촉과 대화를 유지하고 "판문점 선언"을 실행하고 화해와 협력을 추진하고 있는 것을 기쁘게 보고 있으며 또 지지한다고 말했습니다.

육강 대변인은 "우리는 조한 정상의 평양회담이 순조롭고 또한 적극적인 성과를 이루기를 기대하며 이는 반도의 비핵화와 반도문제의 정치적 해결 진척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믿는다"고 언급했습니다.

번역/편집:박은옥
korean@cri.com.cn


달력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