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키스탄 한 투표소서 자폭 테러 발생...29명 사망

2018-07-26 10:40:06

파키스탄 서남부 발루치스탄주의 쿠에타시 경찰측은 25일, 이 시의 한 선거투표소 부근에서 이날 오전 자살성 폭탄테러가 발생했다고 밝혔습니다. 현지 병원에 따르면 습격으로 3명의 경찰을 망라한 최소 29명이 사망하고 40명이 부상했으며 부사자 중 많은 사람들이 중상을 입었습니다.

경찰측은 한 명의 자폭 테러습격자가 쿠에타시 동쪽에서 경찰차를 향해 습격을 감행했는데 휴대했던 폭발물을 폭파해 인원사상이 초래되었다고 밝혔습니다. 숨진 경찰은 투표소 부근에서 근무 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현지 매체는 극단조직 "이슬람국가(IS)"가 이번 테러 사건의 배후를 자처했다고 보도했습니다.

파키스탄 국민의회 선거가 이날 8시에 정식 시작되었으며 선거에서 파키스탄의 새로운 집권당 또는 집권연맹이 산생되며 이를 기반으로 새로운 정부내각이 구성됩니다.

앞서 각 당파 지도자들이 다투어 정치 유세활동을 벌였는데 테러리즘은 이 기회를 빌어 여러 차례 테러습격을 감행했습니다. 이달 13일 발루치스탄주의 한 정치집회 현장에서 자살성 테러가 발생해 최소 149명이 사망하고 186명이 다쳤습니다. 이번 테러습격 사건은 최근 몇년간 파키스탄에서 있은 가장 심각한 테러사건의 하나입니다.

번역/편집:박은옥
korean@cri.com.cn


달력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