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군비와 경제무역 문제 관련 유럽국가 비난

2018-07-11 09:57:19 CRI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0일 군비 및 경제무역 문제와 관련해 유럽국가를 재차 비난하면서 미국이 나토를 위해 부담하는 군비가 훨씬 많다고  지적했습니다.

백악관 기자단이 제공한 현장실록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나토정상회의 참석차 브뤼셀로 떠나면서 국방사무 문제에서 미국이 나토보다 훨씬 많은, 최소 70%의 지불을 부담한 반면 유럽국가는 너무 적어 이번에 이런 국가들과 "해법을 상의"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경제무역 문제에서 미국은 지난해 대 유럽연합 무역역차가 1510억 달러에 달해 미국이 유럽연합에 "이용"당하고 있음을 보여준다고 설명했습니다. 

나토정상회의에 출석한 뒤 트럼프 대통령은 영국을 방문하고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핀란드 수도 헬싱키에서 회담합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나토 내부 일련의 문제와 영국 고위직 인사들의 잇달은 사퇴로 "혼란국면"에 빠진 것과 반해 러시아는 이번 행차에서 가장 간단한 문제가 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러시아는 미국의 경쟁상대라며 양국이 화목하게 지내는 것은 결코 나쁜 일이 아니지만 푸틴 대통령이 적인지 벗인지 아직 알 수 없기에 푸틴 대통령과의 회담정황을 보고 판단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번역/편집: 권향화
korean@cri.com.cn

달력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