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란 정유공장 화재로 100여명이 부상

2017-06-27 10:11:54 CRI

26일 이란 중부 이스파한성의 정유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100여명이 다쳤습니다.

이란 매체의 보도에 따르면 이날 오전 이 정유공장의 류황저장관이 갑자기 불이 일면서 폭발했습니다. 이 과정에 새어나온 기체로 인해 100여명의 노동자가 중독되었고 정도부동한 화상을 입었습니다.  

사건 발생 후 부상한 노동자는 병원으로 긴급호송되었습니다. 그 중 일부 부상자는 상처가 심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관련 사고원인은 조사 중에 있습니다.

번역/편집: 권향화
korean@cri.com.cn

달력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