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과 러시아 지도자, 시리아문제를 토론

2017-05-03 09:39:07 CRI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일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전화통화 했습니다. 이 두 사람은 트럼프가 대통령으로 취임한 후 이번까지 세번째로 전화통화했으며 미국이 시리아정부군에 군사타격을 가한후 처음으로 전화통화했습니다.

백악관은 이날 성명에서 트럼프 대통령과 푸틴 대통령이 전화통화에서 시리아문제를 중점적으로 토론했다고 밝혔습니다. 쌍방은 모두 시리아가 오랜 전란을 겪었다고 하면서 각자는 반드시 전력으로 폭력을 중지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성명은 또한 이번 전화통화는 두 지도자의 아주 좋은 소통의 기회였다고 하면서 두 사람은 전화통화에서 시리아의 인도주의위기를 완화하기 위해 안전구를 설립할 문제를 토론했다고 밝혔습니다. 미국측은 이달 3일부터 4일까지 카자흐스탄 아스타나에서 열리는 시리아문제 제4차 회의에 참석하기 위해 1명의 대표를 파견하게 됩니다.

성명은, 트럼프 대통령과 푸틴 대통령은 중동지역에서 테러리즘을 타격하는 것과 관련하여 깊이있는 토론을 진행했다고 밝혔습니다. 성명은 또한 쌍방은 조선반도의 긴장정세를 완화하는 등 문제와 관련해서도 토론했다고 전했습니다.

이번 전화통화에 앞서 트럼프 대통령과 푸틴 대통령은 각기 올해 1월과 4월 2차의 전화통화를 가졌습니다.


번역/편집 jhl
korean@cri.com.cn

달력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