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가니스탄 극한 날씨로 37명 사망

2017-02-21 10:17:41 CRI

아프가니스탄 언론은 20일, 아프가니스탄 여러 지역은 최근 폭설, 폭우, 극한 등 날씨로 인해 37명이 사망했다고 보도했습니다.

보도에 따르면 아프가니스탄 북부의 파르야브주는 최근 폭설로 인해 25명이 사망하고 6명이 다쳤으며 약 3000마리의 가축이 숨졌습니다. 한편 아프가니스탄 북부의 주즈잔주는 5명의 양치기가 폭설 극한 날씨로 인해 동사했으며 수도 카불은 연며칠 폭설 뒤 폭우가 이어져 가옥 여러채가 무너졌고 적어도 7명이 사망했습니다.

바르마크 아프가니스탄 재난관리와 인도주의 사무장관은 정부는 인력과 물력을 모아 부상자를 치료하고 있으며 동시에 도로의 적설을 정리해 구조팀과 구조물자가 적시적으로 재해구에 도착하도록 보장하고 있다고 표했습니다.

번역/편집: 박선화
korean@cri.com.cn

달력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