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엔, 최대한 빨리 '파리협정' 채택할 것 일본에 요구

2016-09-21 11:21:04

아베신조 일본 총리가 21일 오전 유엔 본부에서 가진 반기문 사무총장과의 회담에서 '파리협정'을 조속히 채택하는데 진력할 것이라고 밝혔다고 일본 지지 통신사가 이날 전했습니다.

반기문 사무총장은 '일본이 최대한 신속하게 파리 협정을 체결할 것을 기대한다'고 아베 총리에게 밝혔고 아베 총리는 최선을 다하겠다고 대답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일본정부는 26일 열리는 임시 국회에 '파리 협정' 비준안을 교부해 조속히 채택할 예정입니다.

'파리 협정'은 이미 2대 온실가스 배출국인 미국과 중국의 비준을 받았습니다. 만약 세계 순위 6위인 일본이 채택한다면 이 협정은 올해 안에 발효될 전망입니다.

번역/편집: 한경화
korean@cri.com.cn



달력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