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정부, 빈곤 인력의 취업과 소득 증가 추진 조치 출범

2020-02-25 12:20:50 CRI

중국인력자원사회보장부와 국무원 빈곤부축사무실이 공동으로 일련의 가난인력취업 소득증가정책 추진 조치를 제시하는 통지문을 발표하였다.

통지문은 각지는 전염병예방통제의 안전을 확보하는 것을 전제로 취업가난구제를 보다 확실하게 추진하고 빈곤인력의 취업 소득 증가에 대한 전염병의 영향을 줄이기 위해 노력하며 중등수준의 사회를 전면적으로 건설하고 가난탈퇴 난관공략전에서 승리하는데 조력해야 한다고 강조하였다.

통지문은 중점기업들에서 빈곤인력을 우선적으로 채용하도록 하고 외출하여 취직하도록 관련 인원을 안전하고 질서적으로 조직하는 등 일련의 관련 정책과 조치를 출범하였다.

또한 공공취업서비스기구와 인적자원서비스기구, 노무중개인들이 빈곤인력의 노무수출을 조직하고 취업창업서비스 보조금을 제공하며 신종코로나 감염증이 경미한 지역의 다양한 경영주체와 프로젝트대상들이 조속히 생산과 업무를 회복하도록 하며 현 상황에 부합하는 청소영역과 환경위생, 방역 소독 등에서 우선적으로 빈곤 인력들을 채용하도록 격려하고 봄철 파종과 경작 등 농업생산을 격려하는 등 조치들이 포함된다.

이밖에 신종코로나 감염증의 영향으로 실업한 빈곤인력들에 규정에 따라 실업보조금을 발급하고 가난인력이 적극 온라인 교육을 받도록 지원하며 교육기간 규정에 따라 직업양성 보조금과 생활비 보조금을 발급하는 등 조치를 제정하였다.

통지문은 52개 빈곤현을 업무의 중점으로 삼고 맞춤형 일자리를 창출하며 조직적인 노무수출을 늘리고 시골의 공익 일자리 규모를 적절하게 늘려야 한다고 강조하였다.

번역/편집:조설매
korean@cri.com.cn

달력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