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정 무렵의 무한, 불빛 밝은 뇌신산

2020-01-29 15:11:00

자정 무렵의 무한, 불빛 밝은 뇌신산

봉쇄조치를 한 후 번화하고 떠들석하던 무한은 삽시간에 빈 도시가 되었다.

자정의 무한은 어떤 모습일까? 아직도 불빛 밝은 곳이 있을까?

여기는 각양각색의 이야기와 정서가 깃들어 있다.

자정 무렵, 중앙라디오TV총국 기자는 무한 뢰신산(雷神山) 병원 시공현장을 찾았다.

건축 노동자들이 두 손과 땀으로 전염병의 발병상황에 맞서 싸우고 있다. 전염병의 발병상황에서 그들은 두려움을 무릅쓰고 고향을 떠나 오히려 이곳을 찾아왔다.

자정 무렵의 무한, 불빛 밝은 뇌신산

번역/편집: 박선화

korean@cri.com.cn


달력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