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한규 21세기한중교류협회 회장: “70주년 동안 비약적인 발전을 거듭한 중국에 축하를 드린다”

2019-09-28 16:08:54 CRI

김한규 21세기한중교류협회 회장: “70주년 동안 비약적인 발전을 거듭한 중국에 축하를 드린다”

1

문: 신중국의 변화와 발전에 대해 어떻게 보시는지?

▣올해는 중환인민공화국 건국 70주년을 맞이한 것을 진심으로 축하를 드리고, 건국 70주년 동안 비약적인 발전을 거듭한 중국에 축하를 드립니다.

▣중국의 1인당 GDP는 금년에 사상최초로 1만 달러를 돌파하고 중국공산당 성립 100주년인 2021년에 맞춰 목표로 세운 전면적인 샤오캉 사회를 조기에 달성하게 됩니다.

▣건국 이후 지난 70년간 중국은 여러 가지 어려움이 있었지만 1978년 개방개혁이후 지속적인 발전을 하였고 이런 발전 추세를 유지한다면 21C 중엽에는 1인당 GDP 3,4만 달러에 이르는 사회주의 현대화 국가를 달성할 것으로 확신합니다.

2

문: 21세기한중교류협회 창립하신 계기? ▣2000년 주룽지 총리님의 한국 국빈방문 계기로 21세기한중교류협회가 창립됐습니다.

- 정부 간의 외교도 중요하지만 민간외교 측면 양국의 국익차원에서 공공외교의 필요성에 대하여 공감하고, 당시의 중한 각계 지도자들과 협의 하에 21세기한중교류협회가 창립되었습니다.

- 저 개인적으로는 13대 국회의원 재직 중 1990년 북경 아시안게임 전에 노태우 대통령의 특사로 북경 아시안 게임 한국 지원단장으로 북경을 방문하여 중국과 특별한 인연을 갖고

1992년 한중 수교를 위한 각별한 관심을 갖고 많은 노력을 해왔고, 양국수교 이후 양국관계 발전에 많은 노력을 해오면서 적극적으로 한중 양국의 교류협력과 우의증진을 통해 한반도 평화적인 통일에 중국의 역할이 매우 중요함을 절

실히 통감하고 민간 외교적 측면에서 지난 30여년간 공공외교를 적극 추진하게 되었습니다.

3

문: 협회창립 이래 제일 인상 깊은 일을 꼽는다면?

▣한중 양국 고위언론인 포럼 창립입니다.

- 2008년 중국 지도자의 한국 방문을 계기로 한중 양국 정부는 한중 간의 건전한 발전을 위해서는 언론의 역할이 매우 중요하다는 것을 공감하시고 한중 양국고위언론인 포럼을 창립하기로 합의했습니다.

- 2008년 북경 올림픽 그 이후 한동안 양국의 네티즌들이 인터넷상에 양국을 폄하하는 말들이 많아 양국관계에 좋지 않은 일들이 있었습니다.

- 양국민들 간에 이해 증진을 하고 양국 관계 발전과 국익차원에서 10여차 걸쳐 양국 고위언론인포럼을 통해 크게 기여해 오고 있습니다.

4

문: 협회 창립 초기와 현재를 비교했을 때 한국이 중국에 대한 시각 차이가 있을 것 같은 데 달라진 점이라면?

▣오늘의 중국과 협회 창립 초기의 중국은 완전히 다른 모습입니다.

달력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