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부, 홍콩 중앙정부 포위사건 관련 성명 발표

2019-07-23 09:47:19

경상 외교부 대변인은 22일 베이징에서 열린 정례 기자회견에서 홍콩의 일부 급진시위자들이 홍콩특별행정구 주재 중앙인민정부 연락사무실을 포위한 것과 관련해 이 행위는 "한 나라 두 제도"의 최저 기준선에 대한 위협이라며 절대 용납할수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21일 홍콩의 반대파 "홍콩민주전선", "민진"이 재차 시위를 벌였고 일부 급진시위자들이 기정 시위노선을 벗어나 홍콩특별행정구 주재 중앙인민정부 연락사무실을 포위했습니다.

경상 대변인은 관련 질문에 '우리는 특구 정부가 모든 필요한 조치를 취하여 주홍콩 중앙기구의 안전을 확보하고 홍콩의 법치를 수호하며 범죄자들을 처벌하는 것을 확고히 지지'한다고 언급했습니다.

경상 대변인은 또 '아울러 우리는 어떠한 외부 세력도 홍콩 내부 사무를 간섭하는 것을 단호히 반대하며 홍콩에 대해 이러쿵저러쿵하는 것을 반대한다'고 재천명했습니다.

번역/편집: 이향란

korean@cri.com.cn



달력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