習 총서기 내몽골 시찰서 초심과 사명을 명기하고 북부 변방 아름답게 건설하라 당부

2019-07-17 11:27:41 CRI

습근평 중공중앙총서기, 국가주석, 중앙군사위원회 주석이 최근 내몽골을 시찰하고 "초심을 잃지 말고 사명을 명기하는 것"을 주제로 한 교육을 지도하면서 초심과 사명을 명기하고 인민을 중심으로 하는 발전사상을 관철시키며 새로운 발전이념을 집행해야 한다고 지적했습니다.
또한 성장을 안정시키고 개혁을 추진하며 구조를 조정하고 민생에 혜택을 주며 위험을 방지하고 여러가지 업무를 안정시키며 여러 민족 인민의 획득감과 행복감, 안전감을 끊임없이 늘려 조국의 북부 변방을 더욱 아름답게 건설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7월15일부터 16일까지 습근평 총서기가 내몽골자치구 당위원회 서기 이기항(李紀恒), 자치구인민정부주석 포소림(布小林)의 수행을 받으며 지역사회와 임장(林場), 농촌, 대학교, 기관과 부처를 방문하고 여러 민족 간부와 대중을 위문했으며 경제사회발전과 생태문명건설 상황을 시찰하고 조사연구했으며 현지에서 "초심을 잃지 말고 사명을 명기"할데 관한 주제교육을 지도했습니다.

15일 오전 습근평 총서기는 베이징에서 내몽골 적봉시(赤峰)에 도착해 우선 여러민족 대중이 모여 살고 있는 지역사회인 송산구(松山) 흥안가도(興安) 임황가원(臨潢家園)을 시찰하고 조사연구를 진행했습니다.

임황가원은 최근 수년동안 솔선적으로 건설한 "소수민족의 집"특색 봉사종합체입니다.

습근평 총서기는 지역사회는 여러 민족 대중의 공동의 집이며 여러 민족은 한 가족처럼 단합해야 한다고 강조하고 지역사회에서도 민족단결과 진보혁신을 깊이 있게 추진하며 지역사회를 여러 민족 대중이 서로 돕는 대가정으로 건설하고 여러 민족 대중이 안락하게 살수 있도록 좋은 여건을 마련하라고 지시했습니다.

적봉박물관에서 습근평 총서기는 중국은 통일된 다민족 국가이며 중화민족은 여러 민족이 끊임없이 교류하고 내왕하며 융합되면서 형성됐고 중화문명은 생각은 다르지만 화목하게 지내는 다민족문화에 뿌리를 두고 있으며 세계적으로 유일하게 중단되지 않고 이어져 내려오고 지금까지 발전한 문명이기 때문에 소수민족문화에 대한 보호와 계승을 중요시하고 설창(說唱) "거싸얼" 등 무형문화재와 그 계승인을 지원하여 세세대대로 전해지도록 하라고 당부했습니다. 또한 올바른 역사관, 국가관, 민족관, 문화관을 수립하도록 사람들을 이끌고 여러 민족 인민이 위대한 조국과 중화민족, 중국특색사회주의 길에 대해 알게 하도록 하라고 지시했습니다.

15일 오후 습근평 총서기는 적봉시 카라친기(喀喇沁旗) 마안산(馬鞍山)임장을 찾아 무더위를 무릅쓰고 오솔길을 걸어 임장에 가서 나무의 자람세를 살펴보고 현지 생태문명건설과 마안산 임장 삼림조성과 보호에 대한 보고를 청취했습니다. 습근평 주석은 조국 북방의 생태안전 보호벽을 튼튼히 구축하고 생태우선, 녹색발전의 길을 세세대대로 드팀없이 견지하여 경치가 수려하고 공기가 맑은 아름다운 중국을 건설하라고 지시했습니다.

임장 방문에 이어 습근평 총서기는 생태환경을 지키고 산업을 발전시키며 관광으로 마을을 건설한 대표적인 마을인 하남(河南)가도 마안산촌을 방문하고 지역의 상황에 따라 대책을 세우고 현지에 맞게 산업을 발전시켜 농민의 소득을 늘리고 농촌의 기층당지부 건설을 보강하여 향과 진, 촌들에서 농민과 농업을 위해 더 좋은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하라고 강조했습니다.

16일 오전 습근평 총서기는 훅호트시를 시찰했습니다. 훅호트시에서 습 총서기는 우선 내몽골 대학교를 시찰하고 내몽골자치구 자연자원청을 돌아보았으며 16일 오후에는 내몽골자치구 당위원회와 정부의 업무보고를 청취하고 "초심을 잃지말고 사명을 명기"할데 관한 주제교육 추진상황에 대한 보고를 청취했습니다.

습근평 총서기는 국제적으로는 국제구도의 변화가 빨라지고 국제정세에서 불안정한 요소와 불확실한 요소가 끊임없이 늘고 있으며 발전의 외부여건이 당면한 도전요소가 눈에 뜨이게 늘고 있고 국내에서는 경제발전방식 전환과 경제구조 최적화, 고품질 발전 추진이 이미 난관공략의 관건적인 단계에 들어섰기 때문에 3대 난관공략전을 잘 치르려면 각고의 노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습근평 총서기는 경제의 지속적이고 건전한 발전과 사회 대세의 안정을 유지하려면 반드시 사상과 행동을 정세에 대한 당중앙의 판단과 정책결정 배치에 통일시키고 맡은 업무를 드팀없이 잘 해야 한다고 표시했습니다.

습근평 총서기는 조국의 북부 변방에 위치해 있는 내몽골은 자원과 생태자원이 아주 풍부하고 민족문화가 다채로우며 발전저력이 크고 전략적인 지위가 중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또한 주제교육 과정에서 초심을 잃지말고 사명을 짊어지며 격차를 보완하고 학습, 교육과 조사연구, 문제발전, 시정을 연관시켜 실질적인 성과를 보도록 하라고 지시했습니다.

시찰기간 습근평 총서기는 훅호트에서 내몽골 주둔 부대의 부사단장급 이상 간부들과 연대급 기관의 장교들을 만나 당중앙과 중앙군사위원회를 대표해 주둔군 장병에게 따뜻한 문안을 전했습니다.

정설상, 류학, 진희, 하립봉과 중앙 관련 부처 책임자들이 수행했습니다.

번역/편집:조설매
korean@cri.com.cn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