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논평] G20 오사카 정상회의, 다자주의의 강한 메시지 전달

2019-06-30 17:57:46 CRI

G20 오사카 정상회의가 29일 폐막했습니다. 정상회의는 선언을 통과하고 G20은 자유, 공평, 무차별, 투명, 예측 가능, 안정된 무역과 투자환경을 실현하기 위해 진력하며 세계무역기구의 필요한 개혁 진행을 지지하고 G20 회원 중 "파리협정" 체결측은 기후변화대응에 관한 이 협정을 엄격히 집행한다고 재천명했습니다. 이 기간 G20 회원국 정상들은 양자 및 다자 외교활동을 빈번히 가졌으며 아울러 오사카 정상회의는 다자주의 추동, 문제해결의 중요한 플랫폼으로 되었고 국제사회의 신심을 진작시켰습니다.

오사카 정상회의는 전 세계가 올해 들어 보호주의, 일방주의의 역풍을 맞고 산업구도와 금융안정이 충격을 받으며 국제 투자자들의 신심이 현저히 떨어지는 시점에서 개최되었습니다. 이처럼 간고한 시점에서 회의 참가 정상들은 글로벌 경제, 무역과 투자, 혁신, 환경과 에너지, 취업, 여성 권한 부여, 발전 및 건강 등 의제와 관련해 토의하고 건언 헌책했습니다.

[국제논평] G20 오사카 정상회의, 다자주의의 강한 메시지 전달

그 중 습근평 중국 국가주석이 정상회의에서 한 발언과 일련의 양자 및 다자 외교활동은 국제사회의 깊은 주목을 받았습니다. 습근평 주석은 초청에서 의해 정상회의에서 인도적인 연설을 발표하고 G20 정상들이 "객관적인 규칙을 존중하고 발전대세를 장악하며 공동의 미래를 가슴에 품어야 한다"고 제기했습니다. 이 관점은 현 세계경제와 글로벌 거버넌스의 난제를 해결하는데 중대한 의의가 있습니다. 습근평 주석은 중국은 한층 시장을 개방하고 수출을 주동적으로 확대하며 비즈니스 환경을 지속적으로 개선하고 평등 대우를 전면 실시하며 경제무역협상을 대폭 추진하는 등 다섯가지 조치를 선언함으로써 말한 것은 반드시 실행하고, 실행하면 반드시 완수하며 계속 경제 글로벌화를 위해 동력을 주입할 것이라는 개방확대에 대한 중국의 태도를 보여주었습니다. 회의 참가 각측은 이에 뜨거운 반응을 보이고 고도의 찬성을 표시했으며 습근평 주석이 협력, 혁신, 발전의 이념을 강조한 것은 현 세계발전에 방향을 제시하고 그가 선도하는 다자주의는 국제사회가 진정으로 바라고 수요하는 것이며 개방확대가 중국의 협력파트너에 더욱 큰 이익을 가져올 것이라고 믿어마지 않았습니다.

정상회의기간 습근평 주석은 상호 존중, 공평정의, 협력상생의 신형 국제관계 구축 추동, 신흥시장국가와 개도국의 더 훌륭한 발전에 유리한 개방형 세계경제 구축, 지역 핫이슈의 정치적인 해결, 인류운명공동체 구축 등 의제와 관련해 회의 참가 각국 및 국제기구의 정상들과 심도있게 의견을 나누었습니다. 그가 제기한 이념과 건의, 조치는 경제와 안보라는 이중 불확실성에 처한 국제사회의 신심을 진작시켰고 글로벌 거버넌스 개혁에 방향을 제시했습니다.

[국제논평] G20 오사카 정상회의, 다자주의의 강한 메시지 전달

달력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