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이란에 대한 미국측의 일방 제재 반대

2019-05-06 18:24:24 CRI

경상 외교부 대변인은 6일 정례기자회견에서 중국측은 미국측이 이란에 일방 제재와 이른바 "확대관할'을 실시하는 것을 단호히 반대한다고 하면서 미국측의 해당 작법이 이란 핵문제의 긴장상태를 한층 더 가심화하는데 대해 유감을 표한다고 했습니다.

전한데 의하면 최근 미국이 이란에 대한 '극한 압력'을 강화하고 이란 석유 수입에 대한 제재 사면을 취소했으며 핵 영역 프로젝트의 사면 정책을 강화했지만 또 아라크 중수원자로 개조 등 프로젝트에 대한 제재 사면은 연장했습니다. 이와 함께 유럽연합, 영국, 프랑스, 독일은 공동성명을 발표하고 미국의 작법에 주목을 표했으며 이란 핵 전면합의를 수호하고 집행하는데 진력할 것을 재천명했습니다.

이와 관련하여 경상 대변인은 이상과 같이 말했습니다.

번역/편집 jhl
korean@cri.com.cn


달력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