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부, 각자 응당 조선반도문제 정치해결 위해 조건 마련해야

2019-03-13 18:51:36 CRI

육강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13일 정례기자회견에서 중국측은 조선반도문제를 정치대화를 통해 평화적으로 해결할 것을 시종 주장한다고 하면서 각자는 응당 조선반도문제를 정치적으로 해결하기 위해 조건을 마련해야 한다고 했습니다.

일전에 여러 조선 매체는 동시에 글을 싣고 조선측의 전적인 비핵화 입장을 표명했으며 신형의 조미관계를 구축하고 반도의 영구하고 안전한 평화메커니즘을 구축하여 완전한 비핵화로 나아가는 것은 조선의 확고한 입장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문정인 한국대통령 특별보좌관도 12일 미국측은 응당 반도 비핵화의 점진적인 실현을 모색해야 한다고 하면서 그것은 "단번의 핵무기 포기" 전략은 담판의 난국을 타개하는데 도움이 되지 않기 때문이라고 했습니다.

상술한 보도에 비춰 육강 대변인은 기자들의 물음에 대답하면서 중국측 입장을 재천명했으며 각자와 함께 조선반도 문제를 해결하는데서 응분의 역할을 발휘할 용의가 있다고 표했습니다.

번역/편집 jhl
korean@cri.com.cn


달력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