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특사, 미조 제2차 정상회담에 앞서 구체적인 성과 거두길 희망

2019-02-01 16:13:07

스티븐 비건 미국 조선정책 특별대표는 1월 31일 미국은 제2차 미조 정상회담에 앞서 조선 실무팀급 회담에서 일련의 구체적인 성과를 거두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비건은 이날 미국 스탠퍼드대학에서 연설하면서 미국은 제2차 미조 정상회담에 앞서 실무팀급 회담에서 담판 로드맵 등 일련의 구체적인 성과를 거두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이외 비핵화행정에서 미국은 조선의 핵미사일 프로젝트의 모든 내용을 반드시 알고 조선의 관건지역에 대해 핵사찰을 진행할데 관해 견해 일치를 달성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번역/편집:임봉해

korean@cri.com.cn



달력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