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배원 선수 자카르타 아시안게임 첫 금메달 획득

2018-08-20 10:37:34 CRI

19일 자카르타 아시안게임 개막 첫 날 남자 무술 장권 경기에서 중국의 손배원 선수가 이번 아시안게임 첫 금메달을 획득했습니다.

주목할 점은 그가  남자 무술 장권 종목에서 금메달 유력 후보였던 인도네시아 선수를 제치고 완벽한 연기로 9.75점을 얻으면서 금메달을 목에 건것입니다. 올해로 29세의 산동성 사나이 손배원 선수는 6살부터 무술을 연마해 왔으며 2011년에 국가대표로 선발되어 4년 전 인천 아시안게임에서 무술 남자 도술곤술전능 금메달을 획득했습니다.

총 21개의 금메달이 걸린 경기 첫날, 중국 선수들은 무술, 수영, 사격, 태권도 등 종목에서 금메달을 따냈습니다.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