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부, 폭발연소 사건은 개별적인 치안사건

2018-07-26 16:51:31 CRI

경상(耿爽)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26일 이날 베이징 조양구(朝陽區)에서 발생한 폭발연소사건에 응답하면서 이 사건은 개별적인 치안사건이며 중국 경찰측이 이미 적시적으로 타당하게 처리했다고 했습니다.

경상 대변인은 이날 외교부 정기기자회견에서 질문에 대답하면서 이 같이 대답했습니다.

베이징 경찰측은 관변측 웨이보에 통보하고 26일 13시 경 한 남성이 조양구 천택루(天澤樓)와 안가루로(安家樓路)의 네거리 어구에서 폭죽물로 의심되는 장치에 점화한 후 폭발연소가 발생했으며 이로하여 이 남성의 손 부위가 다쳤지만 생명의 위험이 없었다고 전했습니다. 부근을 순시하던 민경이 신속히 처리를 했으며 이 남성을 통제하고 병원에 치료를 보냈습니다. 현장에는 기타 인명 피해가 없었습니다. 조사에 따르면 이 남성은 성이 강씨이며 26살이고 내몽고 통료(通遼) 사람입니다. 현재 경찰측은 한층 더 되는 조사작업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번역/편집 jhl
korean@cri.com.cn


달력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