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이부동 서화회” 서안대흥선사서 개최

2018-06-21 19:53:06 CRI
"화이부동 서화회" 2018년 서안전에 참가한 내빈들/사진:이성평(李成平)

중앙라디오TV총국  중국국제방송국과 국가방송총국 미술가협회가 공동 주최하고 섬서(陝西)한당(漢唐)문화창의연구원이 협력개최한 "화이부동(和而不同) 서화회"2018 서안전이 6월 21일 서안 대흥선사(大興善寺)에서 개최되었습니다. 6일간 이어지는 이번 전시에는 중국과 일본, 조선, 한국,몽골 등 여러나라 예술가들이 창작한 서예와 회화, 전각 등 예술작품 도합 150여점이 전시됩니다.

21일 오전 중국과 일본, 몽골 예술가와 섬서성 당위원회 통일전선부, 섬서성 인민정부 외사판공실, 섬서성 문화청, 섬서성 문화방송신문출판국, 섬서성 종교사무국, 섬서성 해외친목회, 섬서성 불교협회, 섬서한당문화창의연구원, 섬서성 미술관, 섬서사범대학, 서안미술학원, 뉴미디어 플랫폼 "경장안(更長安) 등 관련부문 대표 도합 200여명이 개막식에 참가했습니다.

이번 전시는 불교문화의 전승과 "일대일로"창의를 주제로 했습니다. 서안은 고대 실크로드의 시작점이며  지난날 세계 경제와 문화의 중심이었습니다. 대흥선사는 당나라 밀종(密宗)의 조정(祖庭)으로 당나라 밀종문화는 지금까지도 일본과 한국 등 나라에서 큰 영향력을 미치고 있습니다.

2013년에 창립된 "화이부동 서화회" 문화 브랜드는 이미 중국 베이징과 호북성(湖北省) 황강(黃岡), 일본 도쿄, 오사카, 교토 , 몽골 수도 울란바토르 등 지에서 순회전시 및 다국 예술가 교류행사를 펼쳤습니다.

"화이부동 서화회"2018 시리즈 순회전 행사는 4가지 전시로 마련됐습니다. 첫 역으로 일본 전시가 올해 4월 일본도쿄도미술관에서 성공적으로 개최되었으며 두번째 역으로 이번 서안전이 열렸습니다. 8월과 11월 베이징과 한국 서울에서 같은 타이틀의 전시가 펼쳐집니다.

번역/편집:강옥

korean@cri.com.cn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