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해협력기구 외무장관 회의 곧 베이징에서 개최

2018-04-18 17:54:31

화춘영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18일 베이징에서 가진 정례기자회견에서 상해협력기구 회원국 외무장관 이사회 회의가 4월 24일부터 베이징에서 개최된다고 선포했습니다.

화춘영 대변인은 이번 회의는 작년 상해협력기구 회원국 확대후 첫 회원국 외무장관 이사회 회의로서 6월에 개최될 청도 정상회의를 위해 전면적인 준비를 하는데 취지를 두고 있다고 소개했습니다.

그는 왕의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의 초청에 의해 상해협력기구 회원국 기타 7명의 외무장관과 수명의 상해협력기구 관원이 회의에 참석한다고 밝혔습니다.

그는 회원국 외무장관들은 상해협력기구 각 영역의 협력과 중대한 국제 및 지역문제와 관련해 견해를 나눌 것이며 일련의 성과 문건을 체결하고 회의 공동인식을 반영한 보도공보를 발표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중국측은 각측이 이번 회의를 계기로 더욱 많은 협렵 공통인식을 가져오고 더 많은 협력조치를 도출함으로써 청도 정상회의가 풍성한 성과를 이룩하도록 확보하고 상해협력기구의 더 큰 발전을 추동할 것이라 믿는다고 표시했습니다.

회의기간 중국 국가지도자가 회의에 참가한 각측 대표단 단장을 단체 회견하게 되며 왕의 부장이 회의를 주재하게 됩니다.

그 중 러시아, 인도, 카자흐스탄, 키르기스스탄, 파키스탄 외무장관은 또 중국을 방문하게 됩니다.

번역/편집:이명란
korean@cri.com.cn


달력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