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정협위원, 여러 가지 조치로 “대도시 병폐” 완화해야

2018-03-10 17:24:59 CRI

중국 전국 정협위원인 황염(黃艶) 주택 및 도농 건설부 부부장은 10일 베이징에서 중국은 도시기획 강화를 통해 "대도시 병폐"를 효과적으로 해결함으로써 주민들이 더 잘 살도록 할 것이라고 했습니다.

황염 부부장은 자원과 요소의 배치에서 인간중심으로 문제를 생각하고 생산과 생활, 생태 및 기능을 포함한 내재적 연계를 일괄적으로 장악해야 한다며 주민들의 일상 외출거리가 먼 현상을 줄이기 위해 합리적인 반경안에서 기능을 일괄적으로 혼합 배치할 것이라고 했습니다.

그러면서 그는 인프라와 공공서비스 및 생태환경 분야에서 도시의 수용능력을 체계적으로 향상시키기를 희망한다고 했습니다.

황염 부부장은 또한 개혁개방정책을 펼친 지난 40여년래 중국은 역사적으로 전대미문의 대 규모와 빠른 속도의 도시화를 겪었다며 현재 중국에서는 57%이상의 사람들이 도시에 살고 2020년에 가서 이 비례가 60%에 달할 것이라고 했습니다.

달력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