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부, 동해 해역에서 발생한 선박충돌사고 언급

2018-01-08 09:37:13 CRI

경상(耿爽) 외교부 대변인은 7일 발생한 동해해역 선박 충돌사건에 관련된 기자의 질문에 대답하면서 중국 정부는 이번 사건을 고도로 중시하며 이미 여러척의 구조선박을 현장에 파견하여 수색작업을 진행중이라고 밝혔습니다.

경상 대변인은 료해한데 따르면 1월6일 저녁 장강구 동쪽으로 약 160해리 떨어진 곳에서 파나마 선적 유조선 1척이 홍콩 선적 화물선 1척과 충돌사고가 발생하여 유조선에 불이 붙고 화물선이 파손되였다고 밝혔습니다.

경상 대변인은 중국정부는 이에 대해 고도로 중시하며 이미 여러척의 구조선박을 현장에 파견하여 수색작업을 진행하고 있다고 하면서 일부 선원들은 구조가 됐지만 일부 선원들의 생사가 아직 불투명한 상태라고 밝혔습니다.

번역/편집: 이향란
korean@cri.com.cn    
 


달력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