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부, 習주석 제 25차 APEC 정상회의 참석 관련 내외 브리핑 개최

2017-11-03 21:37:57 CRI

 중국 외교부가 3일 개최한 내외 브리핑에서 이보동(李保東) 중국 외교부 부부장, 진효동(陳曉東)부장 조리, 왕수문(王受文)상무부 부부장이 곧 있게 될 습근평 주석의 제 25차 APEC 정상회의 참석 및 베트남과 라오스 국빈방문과 관련된 상황을 소개함과 동시에 기자들의 질문에 대답했습니다.
 
1. APEC 제 25차 정상회의 참석과 관련해 이보동 부부장은 습근평 주석이 11월10일 부터 11일까지 베트남 다낭에서 열리는 제25차 APEC 정상회의에 참석하게 된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19차 당대회가 승리적으로 폐막한 후 중국 지도자가 처음으로 국제 다자회의에 참석하는 것으로 중요한 의미가 있으며 국제 사회의 커다란 관심을 받고 있다고 이보동 부부장은 소개했습니다. 그는 습근평 주석의 다낭 회의 참석은 아태경제 협력 강화에 대한 중국측의 높은 중시를 충분히 구현한다고 말했습니다.

소개에 따르면 이 기간 습근평 주석은 APEC 비즈니스 서밋에 참석해 기조 연설을 발표하게 됩니다. 또한 두단계 정상회의와 실무오찬, APEC정상과 아세안 정상대화 회의, APEC정상과 APEC상공자문이사회 대표 대화회의에 참석하며 관련 경제체 정상들을 회견하게 됩니다.

이보동 부부장은 이번 회의의 주제는 “새로운 동력을 마련해 미래를 개척하고 공유하자”라고 소개했습니다. 소개에 따르면 여러 경제체 정상들과 대표들은 역내 경제통합, 포용발전, 혁신성장, 상호연동, 농업과 식량안전 등 의제를 둘러싸고 견해를 나누게 되며 회의 합의는 회의 후 발표하는 정상 선언에 반영됩니다. APEC 대가정의 중요한 성원으로서 중국측은 베트남이 이번 정상회의를 성공적으로 주최하는 것을 확고하게 지지하며 이번 회의에서 아래와 같은 긍정적인 성과를 도출하기를 기대한다고 이보동 부장은 밝혔습니다.
 
첫째, 아태 개방발전의 대방향을 공동으로 수호하고 해외에 긍정적인 메시지를 보내 개방형 세계경제에 긍정적인 에너지를 주입한다.
둘째, 아태발전의 새로운 동력을 공동으로 발굴하고 아태 상호연동의 비전의 실시를 추진하며 성원국들의 실물경제 발전을 촉진한다.
셋째, 미래 협력에 새로운 비전을 공동으로 마련한다. 
 
왕수문 상무부 부부장은 올해 APEC회의는 아래와 같은 경제무역 성과를 도출할 가능성이 있다고 표했습니다.
첫째, 전방위적으로 무역창통을 추동하고 <APEC 다국경 전자상거래 편리화 기본틀>을 비준하며 <APEC공급사슬 상호연동 행동 계획 기본틀>을 제정하고 서비스업 협력을 전면적으로 추진할 것이다.
둘째, 베이징 회의 성과를 진일보 실행하고 아태자유무역구 발전을 계속 추동하며 글로벌 가치사슬 협력이 중요한 단계적 성과를 이룩하도록 추동할 것이다.
셋째, 다자무역 체제를 지지하는 긍정적인 메시지를 보낼 것이다.
 
2. 베트남과 라오스 국빈 방문과 관련해 진효동 외교부 부장조리는 습근평 총서기, 국가주석이 11월12일부터 14일까지 베트남과 라오스를 국빈 방문하게 된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19차 당대회가 승리적으로 폐막한 후 중국 당과 국가 최고 지도자의 첫 해외 방문이며 새시대 중국특색의 주변 외교의 새로운 장을 여는 방문으로서 새시대 중국특색의 주변외교를 새로운 수준으로 끌어올리게 된다고 진효동 부장조리는 소개했습니다. 그는 습근평 총서기, 국가 주석이 19차 당대회 후 첫 해외 방문지로 베트남과 라오스 양국을 선택한 것을 통해 중국측이 중국과 베트남, 중국과 라오스간 선린우호 관계를 공고히 하고 전면전략 협력을 추진하려는 의지를 충분히 구현했다고 말했습니다.

진효동 부장조리는 이번 베트남 방문은 양당과 양국 최고지도자가 재차 연내 상호방문을 실현하는 것으로 된다고 표했습니다. 그는 또 이번 라오스 방문은 중국 당과 국가의 최고 지도자가 11년만에 재차 라오스를 방문하는것으로 된다고 소개했습니다.


베트남과 라오스 방문기간 중국과 베트남, 중국과 라오스는 여러 영역에서 일련의 중요한 성과를 달성할 것입니다. 이번 방문이 새시기 중국과 베트남, 중국과 라오스 관계 발전 및 중국과 동남아시아 국가간 호혜상생 협력에 새로운 기회를 마련하고 새로운 동력을 주입하며 새로운 장을 펼칠 것이라 믿는다고 진효동 부장조리는 밝혔습니다.
 
번역/편집: 이향란
korean@cri.com.cn

달력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