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외교부: 로저스 입국 허용 여부는 중국의 주권

2017-10-12 18:02:15 CRI

화춘영(華春瑩)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12일 베이징에서 열린 정례기자회견에서 로저스 영국 보수당 인권위원회 부주석이 홍콩에서 입국불허당한 사건에 대해 입국 허용 여부는 중국의 주권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이 사건에 대한 존슨 영국 외무대신의 발언에 대해 화춘영 대변인은 홍콩사무는 중국의 내정에 속하며 중국 중앙정부와 특별구정부는 관련 문제를 법에 따라 처리한다고 강조했습니다. 그는 입국 허용 여부는 중국의 주권이라며 그 어느 나라의 정부나 기구 또는 개인이 그 어떤 방식으로  중국의 내정에 간섭하든 모두  반대하는 것은 중국의 확고한 입장이라고 강조했습니다.

그러면서 화춘영 대변인은 로저스가 홍콩에 온 목적이 특별구의 내부사무에 간섭하고 홍콩의 사법독립을 간섭하려는 의도가 있는지 여부는 본인이 가장 잘 알 것이라고 일침을 가했습니다. 그는 영국 정부측의 여론에 대해 중국은 이미 영국 에 강력하게 항의를 제기했다고 말했습니다. 

번역/편집:이경희
korean@cri.com.cn


달력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