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復興號” 북경-상해 구간서 최초 시속 350km로 운행

2017-08-21 11:16:55 CRI

중국 철도가 21일부터 새로운 열차운행도를 적용하며 일부 노선에서 여객화물열차를 증가한다고 중국철도총공사가 밝혔습니다.

계획에 따르면 "부흥호" 고속철은 베이징과 상해구간에서 최초 시속 350킬로미터로 운행하며 중국은 세계적으로 고속철 상업운행속도가 가장 빠른 나라가 됩니다.

지난 7월 부흥호 고속철이 베이징과 상해구간에서 시속 350킬로미터로 시험운행하면서 타당성연구와 운행안전평가를 진행했습니다.

전반적이고 체계적인 과학논증과 종합적인 평가 결과 베이징-상해구간의 고속철은 설계시속인 350킬로미터 운행이 가능하다는 것이 밝혀졌습니다.

21일부터 부흥호 고속철은 베이징과 상해구간에서 시속 350킬로미터로 운행하며 베이징에서 상해까지 가는데 4시간30분이 소요됩니다.


달력

영상

dth="132" height="115" alt="중국공산당 제19차전국대표대회 개막" src="http://img04.abroad.imgcdc.com/korean/video/1531/20171018/1102927_380787.JPG" /> 중국공산당 제19차전국대표대회 개막

핫이슈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