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러 “해상연합-2017” 통제 훼손 군사연습 진행

2017-07-25 10:25:26 CRI
중-러 "해상연합-2017" 군사연습 해안 과목 통제훼손 경기에 참가한 중러 해군들

중-러 "해상 연합-2017"군사연습이 현지시간으로 24일 진행되었습니다.

이날 오후 연습에 참가한 중국과 러시아 군인들은 러시아의 발티스크 해군군사기지 훈련 센터에서 중-러 "해상연합-2017"군사연습 통제훼손 경기를 벌였습니다.

통제훼손은 함정의 안전을 유지하는 중요한 수단이며 각 국의 해군 선원들이 가장 기본적으로 해야 할 훈련 과목입니다.

중-러 "해상연합-2017" 연습에 참가하는 중국해군함정 편대는 21일 러시아의 발티스크 항구에 도착해 러시아 측과 많은 내용의 항구교류행사를 마련했으며 곧 시작되는 해상연습의 세부적인 문제와 관련해 협상을 진행했습니다. 또한 훈련 임무를 받았고 도면훈련을 완성했습니다.

25일부터 27일까지 이번 합동연습의 해상단계 훈련은 발티스크 동남부 해역에서 진행됩니다. 양국 해군은 수상 합동행동과 대 잠수함과 방공 훈련을 진행합니다.

중-러 해상합동연습은 2012년부터 시작되었으며 현재까지 양국에서 윤번으로 6차 개최됐습니다. 훈련 내용과 규모, 교류 분야가 부단히 확대되고 있으며 양국간 해군의 상호 신임과 우의가 크게 강화됐고 양국과 양군의 실무협력에 새로운 활력소를 주입했습니다.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