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잠비아에 감금 중인 중국 공민 석방 촉구

2017-06-05 11:37:02 CRI

잠비아 주재 중국대사관이 4일 31명의 중국공민이 잠비아 코퍼벨트 주에서 수감된것과 관련해 중국공민을 즉각 석방할 것을 잠비아 측에 촉구했습니다.

현지 주재 중국 대사관은 코퍼벨트 주에 교섭인원을 파견했으며 감금된 중국 공민을 방문했습니다.

최근 잠비아 이민국에서 동광 원자재를 불법으로 구매했다는 이유로 코퍼벨트 주의 31명 중국공민을 강제적으로 감금했다고 잠비아 주재 중국대사관이전했습니다.

사건발생 후 현지 중국 대사관측은 예의 주시하면서 잠비아측의 관련 부처와 긴밀하게 교섭하여 하루 빨리 법에 의해 이번 사건을 처리하고 중국공민을 즉각 석방하며 중국공민의 합법적 권익과 신변안전을 확보할것을 요구했습니다.

잠비아 주재 중국대사관은 이미 코퍼벨트 주에 인원을 파견해 현지에서 상황을 조사중이며 잠비아 측과 교섭하고 수감중인 중국공민들을 방문했습니다.

잠비아 화교중국인총회에 따르면 현지시간 1일 오후, 코퍼벨트 주 키트웨와 칭골라의 7개 중국투자 민영광업회사의 중국인 무려 31명의이 동광원자재를 불법으로 구매했다는 혐의로 잠비아이민국과 경찰국에 의해 붙잡혀 수감됐습니다.

번역/편집: 임해숙
korean@cri.com.cn

달력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