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부, 中 한국측에 이른바 보복조치 없어

2017-03-27 17:28:56 CRI

화춘영(華春瑩)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27일 진행된 정례기자회견에서 조선반도 핵문제와 사드문제에서의 중국측의 입장은 일관하다며 이른바 보복조치가 존재하지 않는다고 강조했습니다.

몇명의 미 국회 의원들이 중국이 사드문제와 관련해 한국측에 보복조치를 취하고 있다며 규탄한 제안을 제출한 것과 관련해 화춘영 대변인은 이러한 이른바 제안은 문제 해결에 아무런 건설적인 의미도 없다고 밝혔습니다.

그는 조선반도 핵문제와 사드문제에 있어서 중국측의 입장은 명확하고 일관적이며 이른바 보복조치가 존재하지 않는다고 재천명한다고 말했습니다.

화춘영 대변인은 현재 중한 민간 교류의 기초가 사드문제의 영향을 받은데 대해 깊은 유감을 표시하며 관련측이 중국측의 이익과 관심사를 정시하고 진정으로 여론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고 정확한 선택을 하길 바란다고 표시했습니다.

번역/편집:임봉해
korean@cri.com.cn


달력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