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음력설이 세계 황금주간으로

2017-01-22 11:10:13

2017년 음력설에 중국의 출경 관광객이 연 6백만명을 넘게 된다고 중국 국가관광국이 밝혔습니다. 중국 음력설은 세계의 '황금주간'으로 되고 있습니다.

국가관광국 종합 온라인 관광기업의 분석에 따르면 먼거리 출경 관광은 미국과 영국, 스페인, 독일, 스위스, 헝가리, 체코 등 나라와 지역을 향한 추세가 비교적 뚜렷합니다. 중거리 출경관광은 호주와 뉴질랜드, 태국, 베트남, 인도네시아, 필리핀 등 국가와 지역으로 나타났고 홍콩과 마카오 지역은 여전히 출경관광의 주변 주요한 지역으로 되고 있습니다.

이밖에 국가관광국 수치센터는 2017년 음력설이 중국 설 관광사상 제일 뜨거운 음력설로 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음력설 연휴기간 중국관광시장은 지난해 동기대비 13.6% 늘어난 연 3억 4천명을 접대하게 됩니다.

번역/편집 jhl
korean@cri.com.cn


달력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