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난의 견증: 중국 침략 일본군 세균전 제100부대 폭로

2018-09-18 15:57:41 CRI
위만주국 황궁박물관 조사견(趙士見)연구원이 자료실에서 관련 역사사료를 열람하고 있다.(9월 14일 신화사 사진)

중국침략일본군 제100부대("제100부대"로 약칭)는 신비하고 낯선 번호이다. 일본이 중국을 침략한 시기, "방역"의 허울을 쓴 이 신비로운 부대는 여러 가지 치명적 세균을 연구하고 세균 무기를 제조해 수많은 사람들의 목숨을 앗아갔으며 수많은 동식물이 실험품으로 전락되고 중국 동북, 나아가 전국이 세균전의 거대한 위협에 빠졌다.

이미 역사로 된 끔찍한 세균전,  일본 침략자들이 그토록 숨기고 싶어했던 역사의 진실이 폭로되었다.

우리는 어젯날 침략자들의 죄행을 규탄해야 하며 특히 어젯날 그러한 위협에 완강하게 맞써 싸운 동포들을 기억해야 한다.

이 동포들은 "제100부대"가 가져다 준 고난을 견증했으며 항일전쟁의 승리를 위해 불굴의 항쟁을 했다.

사진: 신화사 허창(許暢) 기자 
번역/편집:강옥
korean@cri.com.cn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