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명을 개변한 대학입시

2017-06-07 11:58:10 CRI

2017년 중국 전국대학통일입시가 6월 7일부터 8일까지 진행된다. 부분적 성, 시, 자치구는 시험과목 설치에 따라 9일에도 시험과목을 배치했다.

중국 교육부가 발표한 수치에 따르면 올해 전국 대학입시 등록 수험생은 940만명에 달한다. 올해는 대학입시 회복 40주년이 되는 해이기도 하다. 수많은 중국 학생들은 대학입시가 자신의 일생의 운명에 영향을 줬다고 말한다.

유명한 작가인 유진운(劉震雲)은 대학입시로 운명이 개변됐다고 말한다. 1978년 갖 제대한 유진운 씨는 하남(河南) 문과장원으로 베이징 대학 중문학부에 입학했다. 이로부터 새로운 인생이 시작됐다고 유진운 씨는 터놓았다.

"1977년 대학입시가 회복되었는데 그때는 지식의 통로라 할수 있었습니다. 사람들에게 새로운 창구를 열어준 셈입니다. 이보다 더욱 중요한것은 대학입시를 망라해 개인생활의 출로에 대해 보다 많이 고려하게 된 것입니다. 특히 농촌의 아이들은 도시인이 될수 있었습니다. 특히 당시 중국 농촌 여성들은 자신의 운명을 개변하기가 쉽지 않았는데 대학입시를 통해 농촌을 벗어날수 있다는 생각들이 있었습니다. 이들로 볼때 대학입시는 더없이 아름다운 출로였습니다."

올해 62세에 나는 퇴직 교원 묘문명(苗文明) 씨는 대학입시가 없었더면 평생을 농촌 민영 교원으로 지냈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대학입시에 참가한후 섬서(陝西)사범대학에서 학문을 닦고 졸업후 섬서 연안 중학교에서 교직에 몸담았다. 묘문명 씨는 자신의 대학입시 경력은 현지에서 아이들의 공부 뒤바라지를 하는 동력으로 되었다고 말했다.

"자는 1977년 대학입시에 참가했는데요, 대학입시를 통해 자신의 꿈을 실현했습니다. 순조롭게 대학을 졸업한후 교직에 몸담게 되었지요. 대학 졸업후 저의 생활에는 큰 변화가 생겼습니다. 대학입시에 참가하지 않았더라면 지금까지 농촌에서 민영교원으로 근무하다가 정식교원으로 되는 것이 가장 좋은 결과였을 것입니다. 대학졸업후 저는 30여년간 교단을 지켰는데 양성한 학생들도 많습니다. 생활이 질이 제고되고 국가에 대한 기여가 높아졌으며 많은 학생들을 양성할수 있었습니다."

유명한 교육가인 유민홍(兪敏洪) 신동방 교육 그룹 창시인은 1978년부터 3년간 대학입시에 참가해 최종 베이징 대학에 입학했다. 유민홍 씨는 자신의 경력으로 볼때 대학입시는 특수한 의미를 갖고 있다고 말했다.

"저처럼 3년 씩이나 대학입시에 참가한 사람이라면 대학입시에 원망이 섞인 감정이 있는것이 당연하겠지만 사실 저는 대학입시에 남다른 감정을 갖고 있습니다. 그때 제가 농촌에서 세계로 나올 수 있엇던 유일한 경로가 대학입시었습니다. 그때는  그 길이 외나무다리처럼 좁았습니다. 해마다 수백만명이 시험을 치르는데 십여만명이 대학에 입학하는 정도였습니다. 저는 제가 대학에 입학하면 오랜 농촌 생활에서 벗어나고 자신이 좋아하는 지식세계와 외부세계에서 맘껏 노닐수 있다고 생각했습니다."

대학입시, 수험생들에게는 특별한 경험이 될 수 밖에 없는 나날들이다. 모든 대학입시생들에게 응원의 박수를 보낸다.

번역/편집:강옥
korean@cri.com.cn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