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명절 기간 1억1천2백만명 국내관광객 접대

2019-04-08 15:30:06 CRI

7일, 문화관광부가 각지 관광부문과 통신운영업체, 온라인 관광서비스업체들이 제공한 수치를 종합하고 중국관광연구원(문화와 관광부 수치센터)의 종합추산에 따라 발표한데 따르면 2019년 청명절 연휴기간 국내관광객 접대 총수는 연인수 1억1천2백만명으로 동기대비 10.9%성장했으며 관광수입은 동기대비 13.7% 증가한 489억 9천만원에 달했습니다.  

수치에 따르면 올해 청명절 연휴기간 메인 주제류 관광지의 온라인 입장권 판매가 동기대비 55.2% 늘었습니다. 각지의 역사박물관과 혁명열사기념관, 항일전쟁기념관 등 레드관광지들에서 다투어 청명절 주제의 행사를 마련해 많은 관광객들이 홍색광광지를 찾아 혁명선렬들을 기렸습니다.

그 외에도 박물관이나 문화유산, 시골마을(小鎭), 종교소원빌기, 민속 등을 대표로하는 민속문화관광이 크게 환영을 받았습니다. 조사에 따르면 박물관이나 미술관, 도서관, 과학기술관, 역사문화거리 및 지역을 찾은 관광객이 각기 응답자의 약 54%, 32%, 38%, 37%, 42%로 나타났습니다.

번역/편집:박은옥
korean@cri.com.cnm



뉴스:
국내 국제
문화:
뉴스 성구이야기 역사인물
중국어교실:
매일중국어 실용중국어회화
경제:
뉴스 인물
관광:
중국관광 관광앨범 먹거리
포토:
국제 국내
오디오
영상
핫이슈